성행위가 두뇌에 미치는 영향

사랑과 성(性)|2019. 3. 19. 16:57

관계를 갖는 것은 내 기분을 좋게 하고, 고통을 완화시키고, 더 많은 효과를 발휘할 수 있습니다.

 

#1. 성행위가 두뇌에 미치는 영향

성관계가 여러분의 뇌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이해하는 것은 여러분의 건강상의 다른 부분도 밝혀줄 수 있습니다라고 뉴저지 뉴어크의 러츠 대학의 저명한 심리학 교수인 배리 R. 코미사룩은 말합니다. 이 연구분야는 쉬운 시험대상이 아닙니다. 하지만 연구는 여전히 진행중이고 발전하고 있고 과학자들은 서서히 그 미스터리를 풀기 시작했습니다. 성행위가 두뇌에 미치는 영향을 세세히 살펴보겠습니다.


 

#2. 관계는 마약과 같다.

성관계는 우리를 기분 좋게 합니다. 그래서 우리는 그것을 좋아하고, 파트너를 찾는데 많은 시간을 할애합니다. 우리가 성관계로부터 얻는 기쁨은 뇌 보상중추를 활성화시키는 신경전달물질인 도파민의 분비때문입니다. 도파민은 또한 고위층 사람들이 특정 약을 복용하는 원인이 되는 화학물질 중 하나입니다. 데이비드 게펜 의과대학의 티머시 퐁 부교수는 "코카인을 복용하고 성관계를 갖는 것은 정확히 같은 느낌이 드는 것은 아니지만, 뇌의 같은 영역을 사용합니다.“라고 말합니다" 라고 말합니다. 카페인, 니코틴, 초콜릿도 동일한 뇌의 보상 센터를 자극한다고 코미사루크는 말합니다.


 

#3. 항우울제처럼 작용

앨버니 대학의 2002년 연구에서 300명의 여성을 대상으로 콘돔 없이 성관계를 가진 사람들이 콘돔을 사용한 여성들보다 우울증 증세가 적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연구원들은 에스트로겐과 프로스타글란딘을 포함한 정액의 다양한 화합물들이 성관계를 가진 후에 체내에 흡수되는 항우울제를 가지고 있다고 가정했습니다. 이것은 정기적으로 관계를 가지는 사람에게는 희소식이지만 성행위시 여러분은 콘돔사용을 포기해서는 안 됩니다. 기분을 좋게 하는 다른 방법들도 있지만, 실제로 성병을 예방하는 다른 방법은 없습니다.



 

#4. 관계로 인해 더 우울해질 수 있다

기분 좋은 화학물질들이 셩행위 중에 증폭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그 이후에는 연구원들에 따르면 관계 후 우울증과 같은 것이 있다고 합니다. 연구에 참여한 여성들 중 약 3분의 1이 어느 시점에서 관계 후 슬픔을 경험했다고 보고했습니다. 후회나 강요된 느낌이 그 이유일 수도 있지만, 연구원들은 성관계와 우울증의 연관성에 대해 확실히 밝혀내지 못했습니다.


 

#5. 관계는 고통을 덜어줍니다

머리가 아플 때는 성관계를 건너 뛰지 마세요. 연구 결과에 따르면 관계로 인해 증상이 완화 될 수 있습니다. 2013년 독일 연구에서 편두통을 앓는 참가자의 60%와 두통 증상이 있는 환자의 30%가 성관계 후 부분 또는 전체적으로 두통증세가 전체적으로 완화됐다고 보고했습니다. 다른 연구들은 G스팟의 한 부분을 자극한 여성들이 고통의 문턱에서 절정감을 가졌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연구자들은 그 효과가 옥시토신(산모와 아기의 유대감을 돕고 통증을 완화시키는 결합 호르몬)때문일거라고 지적했습니다.


 

#6. 일시적 기억상실증

매년, 10만 명당 7명 미만의 사람들이 "일시적 기억상실증"을 경험하는데, 이것은 어떤 다른 신경학적 상태로도 설명이 되지 않습니다. 일시적 기억상실증은 격렬한 성관계, 감정적인 스트레스, 고통, 가벼운 머리 부상, 치료과정, 그리고 뜨거운 물이나 차가운 물로 갑자기 뛰어들 때 올 수 있습니다. 기억상실증은 몇 분 또는 몇 시간 동안 지속될 수 있습니다. 기억상실증을 앓는 사람은 새로운 기억을 형성하거나 최근의 사건들을 기억할 수 없습니다. 다행히 기억상실효과가 오랫동안 지속되지는 않습니다.


 

#7. 성관계는  당신을 진정시킵니다

빈번한 성관계를 가진 쥐가 덜 스트레스를 받는다는 것을 연구에서 발견했습니다. 이것은 인간에게도 효과가 있습니다. 한 연구에 따르면 방금 성행위를 했던 사람들은 성행위를 하지 않았던 사람들보다 대중 연설과 같은 스트레스 상황에 대해 더 잘 대응했고 더 나은 반응을 보였습니다. 성관계가 어떻게 스트레스를 완화했을가요? 이 경우에는 혈압을 낮춘 걸로 보입니다.


 

#8천연수면제 역할

관계 후 남자가 등을 돌리고 바로 잠에 들면 여성들은 서운한 맘이 듭니다. 특히 아주 어렵사리 남성에게 마음의 문을 연 뒤 많은 것을 헌신한 여성일수록 심한 배신감이 듭니다. 이렇게 서운해하고 싫어하는데 남성들은 왜 관계가 끝나자마자 잠에 떨어질까요?

그 비밀은 호르몬에 있습니다. . 남성이 관계 후 잠에 곯아떨어지는 이유 또한 호르몬 때문입니다. 남성의 주된 호르몬은 테스토스테론입니다. 여성보다 이 호르몬의 양이 20~30배나 많아 성행위에 대한 욕망이 더 강합니다. 남성의 경우 욕구가 생길 때는 테스토스테론을 생성하지만, 성적 절정에 이르려고 할 때는 옥시토신과 프로락틴의 분비가 최고치에 이릅니다.


옥시토신이 많아지면 골반 또는 항문의 괄약근이 규칙적으로 수축하게 됩니다. 때문에 절정감에 이른 남녀는 혈중 옥시토신 농도가 높을수록 오르가즘을 더 강렬하게 느낄 수 있습니다. 그 시점의 옥시토신 농도는 평상시에 비해 세 배가량 높아집니다. 호흡수도 증가해 1분에 60회 정도까지 올라갈 수 있습니다. 맥박은 분당 180회로 뛰고 혈압은 220까지 올라갈 수 있습니다. 절정감에 달하게 되면 천연 환각제인 도파민과 엔도르핀도 최고조에 오르게 됩니다.

그런데 절정감 직전에 최고치에 오르는 옥시토신과 프로락틴은 수면을 촉진하는 특성이 있어서, 관계 후 사람을 나른하고 졸리게 만듭니다. 머릿속은 멍해지고 몸이 늘어집니다. 관계가 만족스럽고 오르가즘이 강렬할수록 이런 피로감은 더 커집니다. 관계 후에 남성이 쉽게 깊은 숙면에 빠지는 원인이 바로 이 천연 수면제인 옥시토신과 프로락틴 때문입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