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을 하면 정력이 좋아질까?

사랑과 성(性)|2020. 1. 17. 16:53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운동이 성생활을 증진시킬 수 있다고 합니다. 300명의 남자들을 대상으로 신체적 활동 수준과 발기 및 쾌감을 가질 수 있는 능력, 발기의 강도와 빈도, 그리고 전반적인 성 기능에 대한 정보를 조사했습니다. 


신진대사 해당치(METS) 기준으로 가장 많이 운동한 남성들은  성의학저널에 발표된 연구결과에 따르면 인종에 관계없이 성기능성 점수가 높았습니다. 



 신진대사 해당치(METS)란?

신진대사 해당치(METS)란 휴식하고 있을 때 필요한 에너지나 몸에서 필요로 하는 산소의 양을 의미한다. 예를 들어서 설명한다면, 1 MET란 휴식하고 있을 때 1분 동안 체중 1킬로그램 당 필요한 산소 3.5 cc를 의미합니다. 산소 3.5 cc/몸무게 킬로그램/분이라고 표시합니다. 


에너지로 표시하면 1 MET = 50 Kcal / hour / m2 body surface로 됩니다. 힘든 일을 할수록 더 많은 산소가 필요로 하며, 따라서 MET가 높아지게 됩니다. 


 

MET 3-6 사이를 중간정도 강도로 개와 함께 걷는 정도의 속도를 의미합니다.  MET 6 이상 되면 상당히 심한 강도의 운동을 의미하며, 1분당 7 칼로리를 필요로 하며, 농구 경기에 참여하는 것과 같은 정도입니다. 

 

천천히 걷는 속도(시간당 2 킬로미터의 속도)는 MET 2가 되면서 휴식하고 있을 때와 비교하면, 두 배 정도의 에너지와 산소를 필요로 하게 됩니다. MET의 개념은 좋은 체질을 만들 때, 또는 신체활동을 조사할 때 또는 유산소 운동의 강도를 측정할 때 많이 사용됩니다. 



특히 일주일에 2시간 동안 격렬한 운동을 하거나,  3.5시간 동안 적당한 운동을 하거나 6시간 정도 가벼운 운동을 하는 사람들의 성생활이 더 증진되었다고 연구원들은 말합니다. 

운동을 적게 한 남성은 성기능 점수가 낮았습니다. 조사자들은 낮은 성기능과 관련된 다른 요인으로는 당뇨병, 고령화, 과거 또는 현재 흡연, 심장병 등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성생활에 관한 운동은 일률적인 접근법이 없다." 라고 LA 암연구센터자인 스티븐 프리들랜드 박사는 말합니다. "하지만 성생활에 있어 격렬하지는 않더라도 어느 정도의 운동을 하는 것이 전혀 운동을 하지 않는 것보다는 낫다고 확신한다"고 프랜들리 박사는 저널을 통해 밝혔습니다.



이전의 연구들이 운동과 성적 기능 사이의 연관성을 밝혀냈지만, 그 연구는 백인에 초점을 맞추는 경향이 있었다고 이 연구 저자들은 말했습니다.


"이번 연구는 인종적으로 다양한 환자들의 집단에서 성기능의 향상과 관련하여 운동의 이점을 연계시킨 최초의 연구입니다,"라고 세다스 시나 사뮤엘 종합 암 연구소의 연구원인 아드리아나 비달은 말합니다.



댓글()
  1. 2020.02.18 13: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2020.02.18 13: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2020.02.23 00: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life hack 지음1 2020.02.27 1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제 블로그는 검색유입이 별로 없어 수익이 그다지 많지 않습니다. 수익은 예전과 그다지 차이는 없는 것 같습니다. 그럼 즐거운 하루 되세요. 저는 애드센스보다 데이블이 좀 더 수익이 나는 편입니다.^^;